검색
    •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

  • 용어설명
    용어설명

인기키워드

  • 어린이
이전페이지

국토교통부 업무계획 다운로드

기관정보

국토교통부는 국토의 체계적인 개발과 보존, 교통물류체계 구축 등의 사무를 관장하는 대한민국의 중앙행정기관입니다.

국토교통부-조직도, 직원검색, 정원, 예산, 홈페이지 등 기본적인 정보 제공
조직도
직원검색
장관 김현미
차관 제1차관 : 박선호 / 제2차관 : 김경욱
홈페이지 http://www.molit.go.kr 모바일 홈페이지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주소 세종특별자치시 도움6로 11 / 우 30103 지도
대표전화 1599-0001 / (야간)044-201-4672
김현미

김현미

장관

  • 경력

    2017.06. ~ 현재 국토교통부 장관
    2017.04. 제19대 문재인 대통령후보 중앙선거대책본부 미디어본부장
    2004. ~ 현재 17·19·20대 국회의원
    2015.05. ~ 2016.06.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 
    2015.02. ~ 2015.06. 새정치민주연합 대표 비서실장 
    2014. ~ 2015. 국회 서민주거복지특별위원회 위원 
    2014. ~ 2015. 더불어민주당 가계부채대책 특위 
    2014.08. ~ 2015.06. 새정치민주연합 전략홍보본부장 
    2012.05. ~ 2014.05.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간사 
    2005.04. ~ 2007.04. 열린우리당 경기도당위원장 
    2004.05. 열린우리당 대변인 
    2003.02. ~ 2003.12. 청와대 국내언론비서관·정무2비서관 

정부서비스

기관소식

  • [참고] 안전운임제는 화물시장의 과적·과속 근절을 위해 도입되었으며, 화주·운수사업자·차주간의 공정한 논의구조 하에 진행되고 있습니다. 화물자동차 안전운임제는 화물운송시장의 저운임에 따른 과적과속과로 운행을 예방하여 교통 안전을 확보하고자 도입된 제도입니다. 국토교통부는 안전운임의 심의의결을 위해 안전운임위원회를 구성하여 올해 7월 3일 공식 위촉하였으며 현재까지 2차례의 위원회를 개최하였습니다.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시행령에 따라, 공익 대표위원 4명, 화주 대표위원 3명, 운수사업자 대표위원 3명, 차주 대표위원 3명으로 구성(총 13명) 안전운임은 화주가 운수사업자에게 지급하는 안전운송운임과 운수사업자가 차주에게 지급하는 안전위탁운임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운임의 종류별로 지급 주체와 수령 주체가 달라 이해관계자의 입장이 변화하는 구조입니다. 예를 들어, 안전위탁운임의 경우 운수사업자는 화주와 같이 운임의 지급 주체가 되어 차주와는 대립된 이해관계를 가질 것으로 예상되므로, 안전운임위원회의 구성이 특정 이해관계자에게 유리하게 구성된 기울어진 운동장이라는 주장은 사실과 다릅니다. 한편, 안전운임 품목인 컨테이너, 시멘트를 운송하는 화물차주는 대부분 위수탁 차주이며, 위수탁 차주를 회원으로 하여 권익을 대변하는 전국적인 단체로서 화물연대가 유일하므로 화물연대의 추천을 받아 화주 대표위원을 선출하였습니다. 앞으로 안전운임위원회는 공정성과 객관성을 최우선의 가치로 삼아 이해관계자 간 충분한 토론과 합의를 거쳐 안전운임을 산정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관련 보도내용(서울경제, 7.23(화).) 이번엔 화물차 운임...또 기울어진 운동장(7.23) -안전운임위원회가 노조 측에 유리하게 구성된 기울어진 운동장 시멘트 운반차주, 화물연대 가입률 10% 불과...대표성도 문제(7.23) -차주 대표위원 3명이 모두 화물연대 소속으로 지입차주 대표성 미반영첨부파일190723(참고) 안전운임제는 화주_운수사업자_차주간의 공정한 논의구조 하에 진행.hwp
  • 항공기 결항 줄이고 안전도 높이는 KASS 구축 본격화한다 24일 청주 주센터서 착수식·설명회…항공안전·국민 실생활 편의 향상 기대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7월 24일(수) 청주공항 내 운영센터 예정지에서 「한국형 정밀 GPS 위치보정시스템(KASS*)」의 본격적인 구축을 기념하기 위한 착수식과 관계기관 설명회를 개최한다. * KASS(Korea Augmentation Satellite System) : 전 세계 7번째로 국제민간항공기구(ICAO)에 공식 등재된 한국형 위성항법보정시스템(SBAS)의 명칭 ※SBAS(Satellite Based Augmentation System) : GPS 등 위성항법시스템의 오차정보를 실시간으로 보정하여 정확한 위치정보를 제공하는 ICAO 국제표준 시스템 이 날 행사는 우리나라 위성항법 분야의 학계, 연구기관 전문가 및 위치정보를 활용하는 항공우주, 해양, 드론, 자동차, 측지 분야 등 산업계 관계자 100여 명 이상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또한, 본 착수식을 겸해 KASS 이용 활성화와 응용방안 마련 등을 위한 국토교통부의 「KASS 운영 및 진흥 협의체」 구성운영 계획*을 공유 할 계획이다. * (구성) 분야별 전문가 약100명 내외, 5개 분과 (운영) 전체(年2회), 분과(수시) 더불어, 다양한 분야에서의 SBAS 활용방안과 유럽의 위성항법 활용촉진 사례 등에 대한 전문가들의 발표를 듣고 각 분야별 참석자들의 의견을 수렴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예정이다. ICAO는 현 위성항법(GNSS*)의 위치오차(17~37m)를 실시간으로 개선하여 정확도(3m이내)와 신뢰성을 높이고자 SBAS를 국제표준으로 정하고, 25년까지 전 세계 운영을 목표로 권고하였다. * GNSS(Global Navigation Satellite System) : 우주궤도를 돌고 있는 인공위성을 이용해 지상물의 위치 정보를 제공하는 전지구위성항법시스템(미국 GPS, 러시아 GLONASS) SBAS가 활용되면 항공기 지연결항 감소와 안전도가 향상되고, 항공기에 최적의 항로를 제공하여 수용량 증대와 연료탄소배출 감소에도 기여할 수 있다. 14년부터 우리나라도 세계 7번째로 미국, 유럽, 일본, 인도 등에 이어 위성항법보정시스템(SBAS) 개발구축 사업을 시작하면서,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을 연구개발(RD) 총괄사업자로 선정 한 바 있다. 16년 10월 한유럽 간 KASS 공동개발 계약*을 체결하고 이에 따라 그동안의 해외공동설계를 기반으로 올해부터 기준국, 통합운영국 등의 주요 기반시설**을 본격 구축하게 되었다. * (해외 공동개발사) 프랑스 탈레스社, (계약기간) 16.10~21.9, (계약금액) 4,000만불, 약480억원 ** (기준국7) 양주, 광주, 제주(2), 부산 영도, 울릉도, 양양(통합운영국2) 청주공항 내 비상관제센터, 인천항공교통관제소 국토교통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22년 하반기까지 공개시범서비스와 항공용 서비스의 제공을 목표로 본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권용복 항공정책실장은 한국형 정밀 GPS 위치보정시스템(KASS)은 국가 위치정보서비스의 핵심 기반시설로 항공분야 뿐만 아니라 해양, 물류, 재난, 국방 등 다양한 분야에서도 선도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 이라며, 오늘 착수식을 시작으로 22년까지 완벽한 시설구축을 통해 국제적 수준의 신뢰성과 정확성을 보장하는 정밀위치정보서비스 제공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첨부파일190724(조간) 항공기 결항 줄이고 안전도 높이는 KASS 구축 본격화한다.hwp

운영 모바일 앱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