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정부24

이전페이지

산업통상자원부

기관정보

업무계획 다운로드

산업통상자원부는 대한민국의 산업, 통상 및 자원과 관련한 사무를 관장하는 중앙행정기관으로, 우리 경제의 지속적인 성장 동력 확충과 일자리 창출, 부문 간 균형 있는 성장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조직도, 직원검색, 정원, 예산, 홈페이지 등 기본적인 정보 제공
조직도
직원검색
장관 안덕근
차관 제1차관 : 강경성 / 제2차관 : 최남호 / 통상교섭본부장 : 정인교
홈페이지 http://www.motie.go.kr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인스타그램 유튜브
주소 세종시 한누리대로 402 12동, 13동 산업통상자원부 / 우 30118 지도
대표전화 1577-0900 / 야간 : 044-203-4000
안덕근

안덕근

장관

  • 경력

    2024.1~ 현재산업통상자원부 장관
    2022.5~2024.1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
    2022.2~2022.5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민간자문위원회 위원장
    2013~2019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위원회 무역위원
    2020~2022 서울대 국제협력본부장
    2005~2022 서울대 국제대학원 통상법 및 통상정책 전공 교수
    2017~2018 서울대 국제대학원 부원장/국제학연구소 소장
    2020 국제통상학회 회장
    2019~2020 무역구제학회 회장
    2013~2015 대통령직속 국민경제자문회의 위원
    2013대통령직인수위원회 경제1분과 전문위원
    2007~ WTO 분쟁해결기구 패널리스트
    1999~ 미국 뉴욕주 변호사

정부서비스

기관소식

  • '24년에도 자동차 수출 최고실적 이어간다 '24년에도 자동차 수출 최고실적 이어간다 '24년 상반기 자동차 수출 370억 달러로 사상최고 실적 경신 ?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는 올해 상반기 자동차 수출액이 370억 달러(전년동기 대비 +3.8%)를 기록하면서 사상최고 실적을 경신하였다고 밝혔다. 전기차를 중심으로 한 글로벌 대기수요 감소, 고물가 지속에 따른 가처분 소득 감소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 북미지역 수출 호조세 지속과 글로벌 하이브리드차 수요 확대 등이 '24년 상반기 수출 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6월 수출 실적은 조업일 감소('23.6월 대비 △1.5일)에도 불구하고 작년 수준인 62억 달러를 기록했으며 명절 연휴가 있었던 2월을 제외하면 지난해 11월부터 60억 달러 이상의 호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 상반기 지역별 수출을 보면 북미 수출(217억 달러)이 전년동기 대비 26% 증가하면서 전체 수출실적을 이끌었다. 유럽지역은 최근 독일·북유럽*의 전기차 판매 감소 영향으로 수출이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 또한, 6월 수출 역시 북미 중심의 수출 기조가 지속되었으며 대(對)중동 수출은 이스라엘-하마스 전쟁이 발발한 '23.10월 이후 8개월 만에 플러스로 돌아섰다. ? * ‘24.1∼5월 전기차 판매 감소율(자료 : 유럽자동차제조자협회, ACEA) (독일) △15.9%, (노르웨이) △10.5%, (스웨덴) △20.7%, (핀란드) △29.0% ? 상반기 생산량은 215만 대(전년동기 대비△2%)를 기록했으며 울산·화성 등 주요 공장이 최대 가동되며 월평균 35만 대 이상의 실적을 유지 중이다. 또한, 7월부터 기아 광명공장이 전기차 전환 공사를 마치고 가동을 본격화하면서 하반기 수출에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예상된다. ? 상반기 내수 판매의 경우 80만 대(전년동기 대비 △11%)로 전년도 역기저(코로나19 이후 누적 대기수요 해소) 등에 따라 감소세를 보였지만 친환경차는 30만 대가 판매되면서 사상최고 실적을 기록하였다. ? 산업부는 '24년 자동차와 자동차부품 수출 1,000억 달러 달성을 목표로 최근 컨테이너선 운임상승에 따른 자동차 업계 수출애로 해소에 힘쓰는 동시에 주요 수출국가와 통상 네트워크를 강화해 나가고 있다. 첨부파일10716(17조간)자동차과, 24년에도 자동차 수출 최고실적 이어간다.pdf첨부파일20716(17조간)자동차과, 24년에도 자동차 수출 최고실적 이어간다.hwpx
  • 공급망 안정 유형 신설사업재편 요건 완화, 기업의 사업재편 촉진한다 공급망 안정 유형 신설·사업재편 요건 완화, 기업의 사업재편 촉진한다 - 신(新) 「기업 활력 제고를 위한 특별법」 시행 산업부는 사업재편 유형 신설, 요건 완화, 현장지원 센터 신설 등의 내용으로 「기업 활력 제고를 위한 특별법(이하 ‘기업활력법’) 및 시행령」이 7.17(수)부터 시행된다고 밝히며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공급망 위기 대응과 이와 관련된 사업재편 수요 대응을 위해 ‘공급망 안정’ 유형을 신설하여 현행 5개 유형*에서 6개로 사업재편 유형이 확대된다. * 사업재편 유형 : 과잉공급해소, 산업위기지역, 신산업진출, 디지털전환, 탄소중립 ?과잉공급해소, 산업위기지역 유형에만 적용되는 「상법」, 「공정거래법」상 특례가 사업재편 유형 전체로 확대되어 기업의 사업재편 기간을 단축한다. ?시설·장비의 감축 또는 폐쇄 시에도 사업재편을 인정하는 등 사업재편 요건이 완화된다. ?지역기업의 사업재편을 현장에서 밀착 지원하는 현장지원센터가 신설되고, ?중소기업의 사업재편을 지원하는 대기업에 ‘동반성장평가·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 시 우대가점을 부여해 산업생태계 전반으로 사업재편의 확산도 도모한다. ? 산업부는 2016년 기업활력법 제정 이후 현재까지 총 484개 사의 사업재편을 승인하고, 이후 기업의 사업재편을 지원 중이다. ? 산업부 관계자는 “고금리 지속, 지정학적 위기 등 경제환경 변화 속에서 선제적 사업재편의 필요성을 강조하면서, 기업들의 사업재편 지원을 위해 지속적으로 사업재편 제도를 보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한편, 개정법령 시행 관련 문의사항이 있는 사업재편 희망기업은 사업재편종합지원센터(02-6050-3161~3)에 연락하면 상세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첨부파일10716(17조간)기업정책팀, 공급망 안정 유형 신설·사업재편 요건 완화, 기업의 사업재편 촉진한다.pdf첨부파일20716(17조간)기업정책팀, 공급망 안정 유형 신설·사업재편 요건 완화, 기업의 사업재편 촉진한다.hwp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