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

  • 용어설명
    용어설명

인기키워드

  • 어린이
이전페이지

외교부 업무계획 다운로드

기관정보

대한민국의 외교와 관련한 사무를 관장하는 중앙행정기관으로, 외교정책의 수립 및 시행, 경제외교 및 국제경제협력 외교, 조약 및 그 밖의 국제협정, 재외 동포 정책의 수립 등을 목표로 합니다.

외교부-조직도, 직원검색, 정원, 예산, 홈페이지 등 기본적인 정보 제공
조직도
직원검색
장관 강경화
차관 제1차관 : 조세영 / 제2차관 : 이태호
홈페이지 http://www.mofa.go.kr 모바일 홈페이지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사직로8길 60 / 우 03172 지도
대표전화 02-2100-2114 / (야간) 7000,7001
강경화

강경화

장관

  • 경력

    2017년  6월 외교부 장관
    2017년  2월 유엔사무총장 정책특별보좌관(사무차장급)
    2016년 10월 제9대 유엔사무총장 인수위원장
    2013년  4월 유엔 인도지원조정관실 긴급구호 副조정관(사무차장보급)
    2007년  1월 유엔 인권최고대표사무소 副대표(사무차장보급)
    2006년 10월 외교통상부 범세계문제 담당대사
    2005년  7월 외교통상부 국제기구정책관
    2004년  8월 주국제연합대표부 공사
    2001년  7월 주국제연합대표부 공사참사관
    2000년  7월 외교통상부 국제기구담당심의관
    1999년  2월 외교통상부 장관보좌관
    1998년  7월 외교통상부 연구원 미주연구부 연구관직무대리
    1996년  7월 국회의장비서실 국제비서관(2급상당)
    1994년  3월 세종대 영어영문학과 조교수
    1990년  6월 국회의장비서실 국제비서관(3급상당)
    1983년  9월 미국 클리블랜드대 커뮤니케이션학과 조교수
    1976년 12월 한국방송공사(KBS) 국제방송 라디오 코리아 영어반 프로듀서

정부서비스

  • 여행경보제도 해외여행·체류 시 특별한 주의가 요구되는 국가 및 지역에 1~4단계의 경보를 지정해 위험 수준과 이에 따른 안전대책의 기준을 안내
  • 아포스티유 확인 안내 한 국가의 문서가 다른 국가에서 인정받기 위해서는 문서의 국외 사용을 위한 확인(Legalization)을 받아야만 합니다. 일반적으로는 문서가 사용될 국가(문서접수국)가 자국의 해외공관에서 ‘영사확인’이라는 방식으로 공관이 소재하고 있는 국가의 발행 문서의 신뢰성을 확인해 주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기관소식

  • 아세안+3 및 동아시아정상회의 고위관리회의(SOM) 참석 □ 윤순구 차관보는 9.18.(수)-19.(목)간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아세안+3 (APT: ASEAN Plus Three) 및 동아시아정상회의(EAS: East Asia Summit) 고위관리회의(SOM: Senior Officials’ Meeting)에 우리측 수석대표로 참석했다. ※ 아세안+3 : 1997년 아시아 금융위기에 대한 공동대응을 계기로 출범한 아세안 10개국 및 한·일·중 3국간 역내 회의체로, 금융·경제·ICT·교육·보건 등 20여개 분야에서 협력 진행중 ※ 동아시아정상회의(EAS) : 역내 주요 정치·안보 현안에 대한 주요국 정상들 간 전략적 협의체로 2005년 출범, 아세안 10개국과 한·일·중·미·러·호·뉴·인도 등 18개국 참여 ㅇ 회원국들은 11.4.(월) 태국에서 개최 예정인 APT 및 EAS 정상회의의 준비 현황을 점검했다. □ APT SOM에서는 역내 협력 증진을 위해 우리 정부 주도로 추진해온 제2기 동아시아비전그룹(EAVG Ⅱ: East Asia Vision Group Ⅱ) 권고사항의 이행현황을 점검하고, 이번 연도 아세안 의장국인 태국으로부터 정상회의 준비 현황을 청취했다. ※ 제2기 동아시아비전그룹 : 제1기 비전그룹(1999년 구성)에 이어 2011년 출범한 현인그룹으로 아세안+3 차원의 실질협력 증진을 위해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제분야에서 권고사항 제안 □ 또한 EAS SOM에서는 올해 11월 EAS 정상회의에서 채택을 목표로 추진 중인 별도 성명들에 대해 협의하고, EAS 정상회의 준비 현황을 점검했다. □ 한편, 윤 차관보는 APT 고위관리회의 토의시간 중 자유무역주의 원칙에 반하는 일본의 수출규제조치가 동아시아 지역에서 협력을 저해한다는 점에서 다시 한번 회원국들의 관심을 촉구하고, 일측이 조속히 동 조치를 철회하고 문제 해결을 위한 대화와 협상에 임할 것을 요구하였다. ㅇ 윤 차관보는 이어 우리 정부가 8월 외교장관회의를 비롯해 여러 계기 일측에 동 조치를 철회하도록 지속 요구했음에도 불구, 일측은 8.28. 우리나라를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는 조치를 강행하는 등 문제를 더욱 악화시키고 있는데 강한 유감을 표시하였다. □ 아울러, 윤 차관보는 이번 회의 참석 계기 아세안 주요국 대표들과 양자 면담을 갖고, 11월말 부산 개최 예정인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및 제1차 한-메콩 정상회의의 성공적 준비를 위한 아세안측의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끝. 첨부파일19-565 아세안 관련 고위관리회의 개최.hwp
  • 외교부, 적극행정 활성화를 통해 국익·대국민서비스 증진에 한층 노력 □ 외교부는 범정부적인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적극행정 활성화를 추진하기 위해 적극행정 지원위원회*를 신설하고, 9.19.(목) 출범 회의를 개최하였다. * 외교부 제1차관을 위원장으로 외교부 국장 4인 및 민간위원 5인으로 구성(총 10인) ○ 이 날 회의에서 적극행정 지원위원회는 △외교부 적극행정 실행계획을 심의·확정하고, △적극행정 우수사례·우수공무원을 선정하였다. □ 외교부는 이 날 확정된 적극행정 실행계획에 따라, 적극행정 활성화를 위한 제도적 기반을 강화하고, 외교부 본부 및 전 세계 각지의 재외공관에서 적극행정이 활성화되고 공직문화로 뿌리 깊게 정착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 △정기적으로 적극행정 우수사례를 발굴·포상하고 전파하는 등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적극적인 업무처리로 인해서 담당 직원이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감사규정 개정 등 지원 제도를 강화하여, 외교부 공무원부터 재외공관 행정직원까지 적극행정에 앞장설 수 있도록 장려해 나갈 계획이다. ○ 외교현장인 재외공관에도 적극행정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강경화 장관이 직접 재외공관과의 영상회의 등을 통해 적극행정 메시지를 지속적으로 전파해 나갈 예정이다. □ 이번 지원위원회 회의를 통해 외교부 본부와 재외공관에서 적극행정으로 대국민서비스 증진 등에 기여한 적극행정 우수사례 4건을 선정하였으며, 이를 담당한 공무원 4명에게는 포상 등 인센티브를 제공할 예정이다. ○ (우수사례 1) ‘18.10월 영국은 긴밀한 동맹국인 5개국(미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일본)에 대해서만 자동입국심사(ePassport Gate)를 확대할 계획임을 발표하였으나, 주영국대사관의 김호철 상무관이 영국 외교부 및 내무부 등을 대상으로 우리나라도 자동입국심사 대상국에 포함시켜줄 것을 지속적으로 설득·협의한 결과, ’18.12월 영국은 최종 자동입국심사 대상국에 한국을 포함하기로 발표하였다. 그 결과 ‘19.5월부터 영국 입국 시간이 대폭 단축(1인당 1분 이내)되어 우리 국민의 편의가 크게 증진되었다. ○ (우수사례 2) 우리국민의 해외안전여행 정보제공을 위한 앱(App) 출시 과정에서 해외안전여행 홍보 담당자인 김원집 사무관은 개발 과정에 직접 참여하여 기술적 문제를 해결하고, 예산제약에도 불구하고 관계기관과 인터넷 카페 등을 설득·협조를 구해 직접 홍보한 결과, ‘19.6월 앱 출시 이후 두 달 만에 다운로드 수가 4만여 회를 넘는 등 해외에서 유심칩을 사용하는 여행객은 물론 외국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우리 국민도 신속하게 해외안전 정보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 (우수사례 3) 모바일 결제가 보편화되어 있는 중국에서 우리 대사관은 수수료를 현금으로만 납부 받고 있어, 중국 내 우리 교민들의 불편과 불만이 증가하고 있었다. 이에 주상하이총영사관의 양정건 영사는 관련 규정과 지침이 미비함에도 불구하고, 기술적·법률적 해결책을 모색하여 재외공관 최초로 모바일 금융·결제 서비스인 즈푸바오* 수납을 시범 도입하고, 중국 내 재외공관으로 확산시켜 우리 교민들의 영사서비스 불편을 크게 해소하였다. * 즈푸바오(Alipay,支付?): ’04년 개발·출시된 모바일 금융·결제 서비스로, 10억명 이상의 회원을 보유한 세계 최대 규모의 모바일결제 시스템 ○ (우수사례 4) 사우디아라비아에서 우리 기업이 겪고 있는 과도한 법인세 부과, 미수금, 부가가치세 환급 문제 등에 대하여, 주사우디대사관의 허경민 참사관은 사우디 왕세자가 가장 역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는 Vision 2030 협력에 한국의 역할을 강조하면서, 사우디 정부 내 고위급을 대상으로 우호적인 비즈니스 환경 조성을 위해 외교적으로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인 결과, 과도하게 부과된 법인세 등 약 2억불 규모의 기업 손실을 해결하였다. /끝/ 첨부파일19-566 외교부, 적극행정 활성화를 통해 국익·대국민서비스 증진에 한층 노력.hwp

소속기관 (2)

운영 모바일 앱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