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

  • 용어설명
    용어설명

인기키워드

  • 어린이
이전페이지

경찰청

기관정보

경찰청은 치안경찰에 관한 사무를 총괄하는 행정안전부 소속의 중앙경찰기관입니다.

경찰청-조직도, 직원검색, 정원, 예산, 홈페이지 등 기본적인 정보 제공
조직도
직원검색
청장 민갑룡
차장 임호선
홈페이지 http://www.police.go.kr 모바일 홈페이지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주소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통일로 97 / 우 03739 지도
대표전화 182
민갑룡

민갑룡

청장

  • 경력

    2018.07 ~ 제21대 경찰청 청장

    2017.12 ~ 2018.07 경찰청 차장

    2017.07 ~ 2017.12 경찰청 기획조정관

    2016.12 ~ 2017.07 서울지방경찰청 차장

    2016.08 경찰청 현장활력TF 단장

    2015.12 ~ 2016.11 제9대 경찰대학 치안정책연구소 소장

    2015 인천지방경찰청 제1부장

    2014.05 경찰청 국민안전혁신추진 TF단장

    2014.01 광주지방경찰청 제1부장

    2013.04 경찰청 기획조정담당관

    2011.12 ~ 2013.04 제20대 서울송파경찰서 서장

    2011.01 경찰청 기획조정담당관

    2009.03 경찰청 수사구조개혁팀 팀장

    2008.03 ~ 2009.03 제61대 무안경찰서 서장

    2007.01 ~ 2008.02 경찰청 혁신기획단 업무혁신팀장

정부서비스

  • 교통 범칙금 과태료 미납 내역 조회 최근 무인단속내역 조회, 무인단속 통지서 발급 조회, 교통 범칙금 및 과태료 인터넷 납부 지원 등 교통 범칙금, 과태료의 편리한 납부를 도와주는 서비스
  • 성매매 신고 방법 성매매 사례 신고 및 성매매 장소를 신고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기관소식

  • 경찰과해군이 함께 수중 과학수사와대테러 감식 역량을 높인다 경찰청과 해군은 7월 23일(화) 경찰청에서 ‘수중 과학수사와 대테러 현장감식 등 과학수사 현장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이번 업무협약은 헝가리 유람선 참사 등과 같은 해상사고·사건와 해상테러 등 폭발 사건 현장에서 신속한 증거물 수집과 신원확인을 통해 현장 대응 역량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해 추진되었다. 이를 위해 경찰은 이미 2013년부터 내항·강·저수지 등 수중범죄현장에 직접 들어가 과학수사기법을 활용하여 사체를 인양하고 범행 도구 등 증거물을 찾아 감식하는 ‘수중과학수사팀’(전국 총 73명)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대테러에 특화된 과학수사 전문인력을 양성하여 2016년부터‘대테러 현장감식팀(PBI, Post Blast Investigation)’을 신설하여(경찰 37명, 국과수 4명) 운영 중이다. 한편, 해군도 해상사고에 대한 과학적 원인 규명을 위해 수중 과학수사대를 운영하면서 최근 ‘해상사고 예방센터’를 신설(’18.11월, 경남 진해)하고, 해상사고 조사요원 양성 위한 전문교육을 실시 중이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의 수중과학 수사 및 대테러 현장감식 등 모든 과학수사 분야에서 교육 및 학술자료를 공유하고, 중요시설 대상 테러 및 수중사건·사고 발생 시 현장감식을 상호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우종수 경찰청 과학수사관리관(경무관)은 “이번 협약으로 경찰의 과학적 증거수집 기술과 해군의 뛰어난 수중 수색 기술을 공유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며, 해군과의 과학수사 합동 교육·훈련을 정기적으로 펼쳐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박성재 해군 헌병 단장(대령)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해군의 대테러 현장감식 등 과학수사 전반에 대한 전문성을 더욱 함양하고 군내 사건·사고 발생 시에도 더욱 신속하고 공신력 있는 사건 해결이 가능 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시했다. 담당: 과학수사담당관실 경정 조대희(02-3150-2312) 첨부파일해군 MOU.hwp
  • 수사는 끝나도, 피해자 보호와 범죄수익 추적은 계속된다 경찰청(청장 민갑룡)에서는 사이버공간의 회복적 정의 실현을 위해 전국 사이버 경찰관 대상으로 상반기 ‘피해자 보호 및 범죄수익 추적 우수 사례 경진대회’를 실시하였다. 처음으로 진행한 이번 경진대회 실시 결과, 전국 지방청과 경찰서에서 피해자 보호 관련 우수 사례와 범죄수익 추적 우수 사례 수십 건이 접수되었으며, 이에 대해 1·2차 심사를 진행하여 최종 부문별 3개 우수 사례를 선정하여 전국에 공유하였다. 피해자 보호 부문에서는 중소기업 사업자가 미화 57,900불(한화 6,500만 원 상당)의 이메일 무역사기를 당한 사건에 대해 중국교통은행 서울지점을 통해 신속하게 범행계좌를 동결하여 피해금을 전액 회수한 서울남대문경찰서 사이버수사팀이 1위로 선정되었다. 또한, 클럽 VIP룸 화장실 불법 촬영 사건의 최초 촬영·유포자를 검거한 후 258개 사이트·웹하드 등을 사후모니터링하여 영상이 추가 유포되지 않도록 노력한 서울청 사이버수사대와, 아동·청소년음란물 제작·유포자를 신속하게 검거(구속)하고 주요포털사이트 관리업체와 연계하여 피해 영상 관련 연관검색어를 삭제·차단한 제주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도 각각 2, 3위로 선정되었다. 범죄수익 추적 부문에서는 웹하드에서 불법 촬영물 등 4만 6천여 건을 유포한 웹하드 실소유주를 검거하고, 이 실소유주가 음란물 유포를 통해 벌어들인 범죄수익 11억 9천여만 원을 기소 전 추징보전 조치하고 조세탈루금액 151억여 원을 국세청에 통보한 경남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가 1위에 선정되었다. 특히, 경남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가 진행한 ‘기소 전 추징보전’ 조치는 현행법상 경찰에 신청권이 없어 검사와 협의 끝에 검사 명의로 청구된 점이 경찰청 사이버성폭력 수사 외부자문단 회의를 통해 뒤늦게 알려지면서, 5.29.권미혁 의원 등 10여 명의 국회의원이 경찰에 기소 전 추징보전 신청 권한을 부여하는 내용의 마약거래방지법 개정안을 발의하는 계기가 되었다. 그 외에도 해외 서버를 이용한 도박사이트 관련 계좌 98개를 분석하여 약 5개월간 추적 끝에 국내 총책을 검거, 현장에서 20억 2,500만 원을 압수한 광진경찰서 사이버수사팀은 2위, 도박사이트 운영자 검거 후에도 범죄수익 추적을 계속하여 운영자가 은닉한 가상화폐 등 2억여 원을 압수하고 기소 전 몰수 보전 신청한 울산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가 3위를 차지했다. 경찰청 관계자는 “이제 경찰은 범인만 잘 잡아서는 안 된다. 피해자의 눈물을 닦아주고, 범인에게는 범죄행위로 돈을 벌 수 없다는 점을 깨닫게 하는 것까지가 경찰이 할 일이다”라고 말하며, “피해자 보호와 범죄수익 추적의 중요성이 전국에 전파될 수 있도록 하반기에도 경진대회 및 포상을 진행하겠다.”라고 밝혔다. 담당: 사이버수사과 경정 이명원(02-3150-1658) 첨부파일피해자보호 및 범죄수익 추적 우수사례 경진대회.hwp

유관기관 및 단체 (1)

운영 모바일 앱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