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인기키워드

  • 어린이
통합검색
    •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

  • 용어설명
    용어설명
이전페이지

해양경찰청

기관정보

해양에서의 경찰 및 오염방제에 관한 사무를 담당했던 국토해양부 소속 경찰행정기관. 1962년 5월 내무부 소속 해양경찰대로 발족해서 1991년 5월 31일 제정·공포된 경찰법에 의거, 같은 해 8월 1일 해양경찰청으로 개편되어 해상 경비와 해난 구조 업무를 당당했다. 2014년 세월호 사고 때 구조 실패에 대한 문책성 조치로 2014년 11월 19일 해체되었으며, 담당 업무는 경찰청과 해양경비안전본부로 이관했으나, 2017년 7월 <정부조직법> 개정에 따라 국민안전처가 폐지되면서 해양경비안전본부의 업무를 승계, 재창설되었다.

해양경찰청-조직도, 직원검색, 정원, 예산, 홈페이지 등 기본적인 정보 제공
조직도
직원검색
청장 조현배
차장 류춘열
홈페이지 http://www.kcg.go.kr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주소 21995 인천광역시 연수구 해돋이로 130 (송도동 3-8) 지도
대표전화 032-835-2000
조현배

조현배

청장

  • 경력

    2018.06. ~ 현재 제16대 해양경찰청 청장

    2017.07. ~ 2018.06. 제28대 부산지방경찰청 청장

    2016.12. ~ 2017.07. 경찰청 기획조정관

    2015.12. ~ 2016.11. 제27대 경남지방경찰청 청장

    2014.12. ~ 2015.12. 경찰청 정보국장

    2014.01. ~ 2014.12. 경찰청 정보심의관

    2013.04. ~ 2014. 서울지방경찰청 경무부 부장

    2011.12. ~ 2013.04. 서울지방경찰청 정보관리부 부장

    2010.01. ~ 2010.12. 대통령실 101경비단 단장

    2009.02. ~ 2010.01. 서울 용산경찰서 서장

    2007.01. ~ 2008.07. 서울지방경찰청 정보1과 과장

    2006.03. ~ 2007.01. 과천경찰서 서장

  • 수상

    2011년 홍조근정 훈장

    2009년 대법원장 표창

    2006년 경찰청장 표창

    1999년 대통령 표창

    1997년 내무부장관 표창

정부서비스

기관소식

  • ‘위조상품 밀수 단속’ 해양경찰, 루이비통 감사 마음 받아 위조상품 밀수 단속 분야에서 활약 중인 해양경찰청이 프랑스 명품브랜드 그룹 루이비통으로부터 감사의 마음을 전달받았다. 28일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에 따르면 지난 27일 오후 루이비통사 메이양 베이드(Mayank Vaid) 아시아·태평양 지식재산담당관 등 관계자 3명이 해양경찰청을 방문해 감사패를 전달했다. 이날 열린 감사패 전달식은 루이비통사가 자사 위조상품 밀수사범을 검거하는데 힘쓴 해양경찰에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해양경찰청은 지난 6~10월 지식재산권을 침해한 위조상품 밀수·유통·보관사범 10명(3건)을 검거한 바 있다. 또 정품싯가 500억 원 상당의 위조상품 2만 여 점을 압수하기도 했다. 이 자리에서 메이양 베이드 지식재산담당관은“최근 유명상표를 도용한 가품 범람으로 상품 가치가 손상되는 등 전 세계적으로 곤욕을 치르고 있다”며 “해양경찰의 강력한 단속활동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에 윤성현 수사정보국장은 “국내·외 기업들이 지식재산권을 보호하기 위해 많은 인력과 비용을 투자하고 있는 만큼 강력히 단속하겠다”며 “유통경로를 끝까지 추적해 엄벌하는 등 범죄행위를 근절하는데 노력하겠다”고 전했다.첨부파일1191127 ‘위조상품 밀수 단속’ 해양경찰, 루이비통 감사 마음 받아 (1).jpg첨부파일2191127 ‘위조상품 밀수 단속’ 해양경찰, 루이비통 감사 마음 받아 (2).jpg첨부파일3191127 ‘위조상품 밀수 단속’ 해양경찰, 루이비통 감사 마음 받아 (3).jpg첨부파일4191128 ‘위조상품 밀수 단속’ 해양경찰, 루이비통 감사 마음 받아.hwp
  • 해양경찰청-대한변호사협회 국민 인권보호 나선다 경찰 수사 과정에서 국민의 인권보호를 위해 해양경찰청과 대한변호사협회가 손을 잡았다.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은 27일 오전 대한변호사협회 대회의실에서 대한변호사협회와 변호인 조력권 강화 등을 골자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변호인 참여권의 실질화 방안을 모색하고, 피의자의 방어권을 보장하는데 협업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을 통해 해양경찰관서를 방문하는 국민이 경찰관 또는 변호사로부터 종합적이고 전문적인 수사·법률 상담을 제공받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또 해양범죄 관련 법률 및 판례 공동연구, 해양법 관련 협의회 개최 등 해양 법체계 발전과 협력 체계의 활성화를 위한 교류를 강화할 방침이다. 특히 해양경찰청이 피의자가 조사과정에서 활용할 수 있는 ‘자기변호노트 제도’시행을 준비하고 있는 가운데 제도 활성화를 위해 대한변호사협회와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조현배 해양경찰청장은 “국민의 인권보호와 상호 교류·협력을 통한 법질서를 확립하겠다”며 “경찰 수사과정에서 피의자의 ‘변호인의 조력을 받을 권리’가 보다 실질적으로 보장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첨부파일1191127 해양경찰청-대한변호사협회 국민 인권보호 나선다.hwp첨부파일2191127 해양경찰청-대한변호사협회 업무협약 체결 (1).jpg첨부파일3191127 해양경찰청-대한변호사협회 업무협약 체결 (2).jpg첨부파일4191127 해양경찰청-대한변호사협회 업무협약 체결 (3).jpg

소속기관 (28)

펼쳐보기

유관기관 및 단체 (2)

  • 한국수상레저안전협회
  • 한국해양구조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