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 검색어를 입력해주세요.

  • 용어설명
    용어설명

인기키워드

  • 어린이
이전페이지

농촌진흥청

기관정보

농촌진흥청은 농업의 발전과 농업인의 복지 향상 및 농촌자원의 효율적 활용을 도모하기 위하여 농업·농업인·농촌과 관련된 과학기술의 연구개발·보급, 농촌지도, 교육훈련 및 국제협력 등의 업무를 담당하는 중앙행정기관입니다.

농촌진흥청-조직도, 직원검색, 정원, 예산, 홈페이지 등 기본적인 정보 제공
조직도
직원검색
청장 김경규
차장 황규석
홈페이지 http://www.rda.go.kr 모바일 홈페이지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
주소 전북 전주시 덕진구 농생명로 300 / 우 54875 지도
대표전화 1544-8572, 063-238-1000 / 야간 : 063-238-0005~7
김경규

김경규

청장

  • 경력

    2018.12. ~ 농촌진흥청 청장
    2017.07. ~ 2018.12. 기획조정실장 
    2016.08. ~ 2017.07. 식품산업정책실장 
    2009.01. ~ 2016.02. 유통정책단장, 농업정책국장, 주미대사관실, 식량정책관, 한국식품연구원(고용휴직), 식품산업정책관 
    2007.02. ~ 2009.01. 구조정책과장, 대통령비서실 농어촌비서관실 행정관(과장), 유통정책팀장
    1999.10. ~ 2007.02. UN식량농업기구(FAO), 주이탈리아대사관실, 농업연수부 교육과장, 국제협력과장, 축산정책과장
    1989.03. ~ 1999.09. 농림수산부 법무담당관실, 영국버밍햄대(파견), 무역진흥과, 축산정책과, 기획예산담당관실 
    1987.05. 행정사무관 임용(행시 30회)

  • 수상

    홍조근정훈장(2014년 11월)

    대통령표창(1995년 12월)

정부서비스

기관소식

  • “지속 가능한 협력으로 농업·농촌 상생 발전” - 농촌진흥청, 19일 농협과 미래농업 발전 위한 합동학술대회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19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센터, 서울시 서초구)에서 '미래를 여는 농업'을 주제로 농협(회장 김병원)과 합동학술대회(콘퍼런스)를 연다. 콘퍼런스는 두 기관의 협력사업 성과 소개와 사례 발표로 진행된다. 성과로는 △외래 품종 대체 우수 국산 품종 확대 △「농사봇」을 통한 접근성 제고 △스마트 농가 경영 관리 '위드팜업'을 소개하고, 이와 함께 지역특산품과 연계한 6차 산업화 제품 개발, 농촌체험관광 활성화 사례를 청년 농업인으로부터 직접 들을 수 있다. 김경규 농촌진흥청장은 "민관협력으로 지역특화농업 활성화와 우리 농업의 경쟁력 강화를 이뤄가겠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과 농협은 2017년 1월 업무 협약(MOU) 후 6개 분야에서 24개 협력사업을 추진해왔다. [참고자료] 콘퍼런스 계획 [문의] 농촌진흥청 연구운영과장 임기순, 김기영 연구관 063-238-0741첨부파일06-19-1_지속가능한협력으로농업농촌상생발전(연정국).hwp
  • “이상기상 대비, 인삼밭 배수로·시설물 점검하세요” - 바람 잦은 곳은 버팀목 방풍막 설치해야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이상기상 등으로 인한 인삼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시설물과 재배 관리 요령을 제시하며 주의를 당부했다. 여름철 큰비는 인삼밭 습해(수분으로 인한 피해)를 발생시키고, 심한 경우 밭이 잠기거나 떠내려가는 피해를 준다. 이때 점무늬병, 탄저병 등이 발생하면 인삼 잎과 지상부는 시들고, 잔뿌리는 떨어지게 된다. 또, 밭이 침수되면 식물체 잎 표면에 찌꺼기와 오물이 쌓이면서 광합성을 할 수 없게 되고, 인삼 조직은 데쳐진 것처럼 물러진다. 뿌리 부분은 공기가 잘 통하지 않으면 심한 경우 전체가 썩게 된다. 농가에서는 배수로를 정비하고 중간 통로와 두둑1)을 높게 설치하는 등 관리 요령을 지켜 피해를 최소화해야 한다. 피해가 잦은 지역에서는 해가림 시설을 전후주 연결식(두둑별 앞뒤 지주대 연결방식)으로 설치하는 것이 좋다. 해가림 자재는 팽팽하게 설치해 비가 새는 것을 막는다. 구간마다 버팀목을 설치하고, 바람이 잦은 지역에서는 방풍망을 설치한다. 병 피해를 막기 위해서는 장마 전에 약제 방제를 해야 하는데, 장마기에 친환경제재인 보르도액을 사용하면 약에 의한 피해를 볼 수 있으므로 주의한다. 피해를 본 인삼밭은 시설물을 빠르게 복구해 인삼이 강한 빛에 노출되는 것을 막고, 잎에 묻은 찌꺼기는 깨끗한 물로 씻어내며, 등록된 약제로 병해를 방제한다. 오랜 기간 물에 잠겨 뿌리 썩을 것으로 우려되는 4~6년생 인삼은 일찍 수확하는 것이 좋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현동윤 인삼과장은 "인삼은 지대가 낮거나 침수가 우려되는 곳에서는 재배를 피해야 하며, 해가림 시설은 반드시 표준 규격자재를 사용해 설치해야 한다."라며 "집중 호우와 태풍 피해를 보지 않도록 농가에서는 관리 요령을 익혀 철저히 대비하자."라고 전했다. [참고자료] 인삼의 침수기간에 따른 피해 기준 ------------------- 1) 논, 밭을 갈아 골을 타서 만든 우뚝한 부분. [문의] 농촌진흥청 인삼과장 현동윤, 김장욱 연구사 043-871-5608첨부파일06-18-3_이상기상대비인삼밭배수로시설물점검하세요(원예원).hwp

운영 모바일 앱 (3)